중앙일보 논설 ‘결선투표제 도입 필요한가’에 대해서

링크 : http://joongang.joinsmsn.com/article/aid/2012/11/24/9591242.html?cloc=olink|article|default

반대측 논리가 뭔가 이상하다.

‘1라운드와 2라운드에서 순서가 바뀌는 일이 빈번해서 문제다’라고 했는데, 이게 뭐가 문제가 되는지 싶다. 1차 투표 때 분산되었던 표가 2차 때 결집되면서 2위 후보가 이길 수도 있는 것인데.. 오히려 단일화 과정을 거치지 않아도 과반수 이상의 표를 얻을 수 있어서 좋은 일이 아닌가?

또한, 마지막에 한국에서는 이미 당선자 득표율이 50%에 가까워서 결선투표제가 의미가 없다고 했는데, 이건 단일화를 했으니까 그런 것 아닌가? 만약 16대 대선 때 정몽준과 노무현이 단일화를 안했고, 18대 대선 때 안철수가 사퇴하지 않았다면 이렇게 절반 가까운 득표율이 나올 수 있었을지.. 뭔가 논리의 순서가 반대로 된 듯 싶다. 이렇게 약소 후보가 사퇴해 억지로 득표율을 절반 가까이 만드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이 제도를 도입하자는 건데, 득표율이 절반 가까이 되므로 제도를 도입할 필요가 없다고 하고 있다.

결선투표제에 대해서 방금 접해서 한쪽으로 의견을 확실하게 정하지는 않았지만, 위의 반대측 의견은 뭔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

댓글을 남겨주세요.